ad52
ad76

부산시, 국유재산 우수기관 선정...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표창 수상

기사승인 2018.10.12  15:21:55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상으로 받은 부상금 100만원 전액 사회복지공동모금 전달 예정

 
 
▲ '2018 국유재산 우수기관' 표창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가 '국유재산 우수 관리기관'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상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시상식은 지난 11일 충남 아산의 한국자산관리공사 캠코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된 '국유재산 관계기관 워크숍'에서 열렸다.

기획재정부는 2015년 국유재산통합관리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전국 각 지자체에 위임해 관리하는 국유재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지난해 3년간 국유재산 관리정보 정비 사업을 중점 추진해 왔다.

부산시가 관리하는 국유재산은 도로, 하천, 구거 등 3만2997필지에 달한다.

시는 2018년 전국 국유재산대장 일제정비 추진 과정에서 광범위한 자료에 대해 현장 실태조사를 실시했으며, 이후 실태조사 결과와 지적공부를 대조해 등기, 토지대장, 실제 이용현황 등의 일치 여부를 살피고 오류를 정비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수상을 계기로 지속적인 국유재산 실태조사와 유휴·미활용 재산의 철저한 관리 등 효율적인 국유재산대장 정비에 집중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 '2018 국유재산 관계기관 워크숍' 시상식 모습/제공=부산시

한편 시는 부상으로 받은 부상금 100만원 전액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김옥빈 기자 obkim5153@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