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고현정, 워낙 욕을 많이 먹으니까... '주눅이 든다고?'

기사승인 2018.10.15  07:02:44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고현정 스타일리스트 SNS

고현정의 최근 모습이 공개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3일 진행된 부산국제영화제(BIFF) 폐막식에 참석한 고현정이 전성기 시절 외모와 몸매를 과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리즈시절 외모를 선보여 화제가 된 고현정은 앞서 방송된 SBS '고쇼'에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악성댓글에 대한 심경을 토로한 바 있다.

당시 고현정은 "처음에는 안 떨었는데 워낙 욕을 많이 먹으니까 떨린다"며 "'내가 잘못하고 있나'하는 생각이 많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고현정은 "'못봐주겠다' '그냥 들어가라'는 악성댓글들이 쏟아지더라. 욕을 많이 먹어 주눅이 든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고현정은 가장 심했던 악성댓글에 대해 "나에게 선풍기아줌마 같다는 이야기가 제일 가슴 아팠다. 또 이혼녀 이야기가 나를 힘들게 했다"고 말했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