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황미나 김종민, 수줍고 어색했던 첫만남 '지금은?'

기사승인 2018.11.09  06:39:5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황미나 인스타그램

황미나와 김종민이 자신의 속마음을 드러낸 가운데 두 사람의 첫 만남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TV 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 커플의 속마음이 공개됐다.

이날 김종민은 절친 천명훈과 낚시를 하러 떠난 후 "나도 헷갈린다. 사람들이 진짜냐고 물으면 현실과 방송 사이에서 감정이 헤맨다"라며 "사실 난 공개연애를 해봤다. 남자도 그렇지만 여자에게 손해가 있다, 꼬리표처럼 따라다닐까봐"라며 황미나를 걱정했다.

같은 시각 황미나도 친구를 만나 "나 혼자 너무 앞서갔나 싶었다. 오빠도 나를 좋아하는 건지 헷갈린다"며 "어느 정도 오빠는 선이 있는 것 같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속마음을 털어놓은 황미나와 김종민은 앞서 첫만남에서 수줍을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당시 박물관에서 만난 김종민은 "커피숍에서 만나자고 할걸. 괜히"이라고 말했다.

황미나와 수줍은 첫 만남을 가진 김종민은 계속해서 떨며 "사람들 많은 곳에서 여자를 만난 게 너무 오랜만이라 너무 어색합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황미나 김종민 소식에 누리꾼들은 "황미나가 진심이길 바란다", "종민이가 생각이 많이 복잡하네", "방송보는데 왜 내가 눈물이 날까 둘다 진심으로 서로를 좋아하는게 눈에 너무 보이는데 또 전처럼 공개연애가 여자에게 꼬리표로 따라다닐까봐 겁내하는거같다", "둘이 진짜 방송때문이 아니고 진짜로 진지하게 만나봐라 둘다 좋아하는 마음이 큰데 방송때문에 제약이 있는거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