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대구보건대학교 정시모집 13.5 대 1, 지난해 보다 대폭 상승

기사승인 2019.01.11  21:43:05

공유
default_news_ad1

- 물리치료과 42대 1, 간호학과 18대 1, 대졸자 188명 지원

 
 
▲ 대구보건대학교 전경
   
▲ 물리치료과(사진제공=대구보건대학교)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보건대학교(총장 남성희)가 11일 2019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 결과 정원 내 212명 모집에 2866명이 지원, 13.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구보건대는 지난해 경쟁률 10대 1에 비해 대폭 상승했다.

대학졸업자 전형에서는 188명이 지원, 수시 모집 577명을 포함, 모두 765명의 대학졸업자가 지원한 것으로 나타나 이른바 학력-U턴 현상을 이어갔다.

일반전형 학과별 경쟁률은 물리치료과 주간 42대 1, 야간 30대 1, 소방안전관리과 35대 1, 스포츠재활과 30대 1, 보건행정과 19대 1, 간호학과 18대 1, 방사선과 17대 1을 기록하는 등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대학졸업자 전형에서는 간호학과 15대 1, 물리치료과 주간 32대 1, 야간 19대 1의 경쟁률을 나타내는 등 대학 졸업자가 전문대학에 재입학하기 위해 다시 한 번 높은 경쟁을 치뤘다.

장우영 입학처장은 "불 수능과 청년 취업 불확실성 강화로 보건계열 등 취업에 유리한 학과에 지원자가 몰렸으나 일부학과는 경쟁률이 떨어지는 등 부익부빈익빈 현상이 심화됐다"고 말했다.

 

 

백운용 기자 paekting@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