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강경화 장관, 브루나이 에리완 유소프 장관과 회담 성료

기사승인 2019.01.13  00:01:0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강경화 장관은 12일 오전 브루나이 반다르스리브가완에서 '에리완 유소프(Erywan Yusof)' 외교장관과 회담을 갖고, △양국관계 발전 현황 평가, △실질협력 증진 방안, △한-아세안 협력 △한반도 정세 등에 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특히 강 장관은 수교 이래 지난 35년간 양국 관계가 정치, 경제, 문화, 인적교류 등 제반 분야에서 진전됐으며, 브루나이의 한-아세안 대화조정국 수임을 계기로 양국관계 발전 및 한-아세안 관계 협력 증진을 위해 금번 외교장관회담을 갖게 된 것을 평가했다.

또한 강 장관은 우리 정부의 신남방정책과 브루나이 정부의 국가장기개발계획 Vision 2035간 시너지를 바탕으로 양국간 실질협력을 한층 강화해 가기로 하면서,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내실있는 준비를 위한 브루나이의 적극적 협조를 당부했다.

양 장관은 한반도 정세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하고, 완전한 비핵화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정착을 위해 양국이 긴밀히 소통하면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에리완 장관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환영하면서, 지속적인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

강경화 외교장관은 "하싸날 볼키아(Haji Hassanal Bolkiah )' 브루나이 국왕을 예방하고, 우리 대통령님의 각별한 안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경상 기자 hanga26@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