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제네시스 G70, 2019 세계 올해의 차(WCOTY)...'10대 최종후보' 올라

기사승인 2019.02.11  13:23:30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네시스 G70

(서울=국제뉴스) 이재영 기자 = 제네시스 G70은 2019 북미 올해의 차 선정 이후 북미 지역 복수의 전문기관의 호평을 이어가고 있다.

현대기아차는 "제네시스 G70는 지난달 14일(현지시각) '북미 올해의 차'에 최종 선정된데 이어 북미에서 디자인, 품질 등의 분야에서 꾸준히 호평을 이어가며 빠른 속도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이어 "G70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각) 미국 자동차 전문 매거진 카앤드라이버가 선정하는 에디터스 초이스 2019(Car and Driver Editors' Choice 2019)에서 컴팩트 세단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고 말했다.

또한 "지난 7일(현지시각)에는 2019 시카고 모터쇼에서 모터위크 드라이버스 초이스에서 베스트 럭셔리카(MotorWeek Driver's Choice - Best Luxury Car Award)로 선정되었다"고 덧붙였다.

모터위크 수석 총괄 프로듀서이자 진행자인 존 데이비스는 "G70는 보면 볼수록 놀라운 차"라며 "균형이 잘 잡힌 샤시와 멋진 바디에 화려하고 하이테크한 사양을 갖춘 진정한 럭셔리카"라고 평가했다.

이와 더불어 지난 7일(현지시각)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 카즈 닷컴(Cars.com)이 선정하는 가장 높은 상인 "베스트 오브 2019"에서 럭셔리 스포츠 세단 부문("Best of 2019", luxury sport sedan)에 선정되었다.

또한 같은 날인 7일(현지시각) 캐나다에서도 캐내디언 오토모티브 저리(The Canadian Automotive Jury)로부터 2019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 어워드("BEST of the BEST" AWARD)를 수상했다.

이와 함께 G70는 '2019 세계 올해의 차(2019 World Car of the Year, WCOTY)' 최종후보(Finalist) 10개 차종에 이름을 올리며 글로벌 호평을 받고있다.

 

 

 

이재영 기자 jylee@gukjenews.co.kr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