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현대상선, "전년 매출 5조2221억 원…적자 5765억 원"

기사승인 2019.02.13  00:10:17

공유
default_news_ad1

- 4분기 매출은 1조4455억원으로 전년대비 2575억원 증가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현대상선이 "2018년 매출 5조2221억원으로 전년대비 1941억원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5765억원으로 적자가 지속됐다"고 밝혔다.

특히 "4분기 매출은 1조4455억원으로 전년대비 2575억원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835억원으로 적자가 감소됐다"며 "처리물동량은 445만9037TEU로 전년대비 42만7639TEU 약 10.6% 증가됐다"고 밝혔다.

또 "2018년 부채비율은 282.4%로 전년 301.6% 대비 개선됐다"며 "또한 2018년 4분기 컨테이너 시황은 미-중 무역분쟁 우려에 따른 밀어내기 물량 효과와 춘절 연휴 대비한 미국향 물량이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단 "지역별 운임회복 지연과 이란제재로 인한 화물감소, 지역별 경쟁지속으로 인해 전반적인 운임 약세장이 형성됐다. 또한 전년대비 유가상승 영향으로 컨테이너 부문 유류비 부담이 증가했다.

한편 "미국의 이란 제재 및 OPEC 감산 협의, IMO 환경규제로 인한 저유황유 수요증가 등으로 선사들의 유류비 부담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현대상선은 유류할증료 적용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상 기자 hanga26@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