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정준영, 여친 몰카 사건도 있었다?

기사승인 2019.03.11  20:14:4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SBS 캡처

정준영이 승리의 카톡방에 포함됐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승리의 성접대 의혹을 조사하던 과정에서 유명 연예인도 참고인 신분으로 부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유명 연예인의 신분에 관심이 높아지던 중 한 명이 정준영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11일 SBS는 정준영이 승리의 카톡방에서 불법 촬영 영상을 수차례 올렸다고 보도했다. 특히 그가 올린 영상만 10여개라고 밝혀 충격이 더하고 있다.

앞서 정준영은 전 여자친구 A씨와 성관계 중 휴대전화로 촬영한 혐의로 고소를 당한 바 있다. 당시 A씨가 바로 고소를 취하했지만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었다.

해당 사건과 관련해 정준영은 기자회견에서 “여자친구와 상호 인지하게 장난삼아 찍었던 것으로 현재는 삭제된 상태”라며 “몰래카메라가 절대 아니었다”며 A씨의 우발적인 행동이라고 해명했고,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