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경주시, 어린 전복 9만미 마을어장에 무상방류

기사승인 2019.03.24  23:47:00

공유
default_news_ad1

- 올해 1억9000만원 투입, 전복 치패 30만미 방류 예정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는 22일 고부가가치 전략 품종인 어린 전복 9만미를 감포읍 감포리와 오류리 마을어장 내에 무상 방류했다.

 
 
▲ (사진제공=경주시) 어린 전복 9만미 마을어장에 무상방류

이번에 방류한 전복 치패는 경북도 수산자원연구소에서 지난해 4월 채란 후 11여개월 동안 사육해 방류 적정 크기인 4cm까지 성장한 것으로 국립수산과학원의 방류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를 통과한 우량종자다.

전복은 정착성 품종으로 재포획률과 생존율이 높아 어업인이 선호하는 방류 품종으로, 방류한 어린 전복은 2~3년이 지나면 상품 크기에 도달해 어촌계 소득에 큰 도움이 되고 있어 지역 어업인에게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 (사진제공=경주시) 어린 전복 9만미 마을어장에 무상방류

특히, 이날 방류는 전복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한 방법으로 해녀가 직접 잠수해 해저 먹이가 풍부한 곳에 치패를 안착시켜 조류에 의한 유실과 해적생물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구중모 해양수산과장은 “어업 생산량 감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을 위해 올해 1억9000만원을 투입, 전복 치패 30만미를 지역 어촌계 4개소에 방류할 계획”이라며, “전복 외에도 어업인이 선호하는 다양한 어패류를 지속으로 방류해 풍부한 수산자원 조성 및 어업인 소득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태 기자 n2000@daum.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