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대구시 북구청, "중·고등학교 교육 현장 목소리를 듣다"

기사승인 2019.04.15  22:18:19

공유
default_news_ad1
 
 
▲ 배광식 북구청장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 북구청(구청장 배광식)은 일선 학교의 교육 현장 목소리를 듣기 위해 관내 중·고등학교 진로·진학담당 교사 간담회를 북구진로진학지원센터 문화예술활동실에서 개최했다.

지난 3월 22일과 4월 13일에 개최된 간담회에서는 2019년 북구청에서 계획 중인 중학교 자유학기제와 고등학교 대입설명회 등에 대해 설명하고, 김종형 북구진로진학지원센터장이 2018년도 센터 운영 성과와 2019년도 프로그램을 안내하여 관련 사업들에 대한 교사들의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사들은 진로진학지원센터에서 운영 중인 프로그램에 대해 ‘내용면에서 유사프로그램들과의 차별화를 느낄 수 있었다’는 의견과 ‘체험수업 선정의 어려움에 대한 갈증을 해소할 수 있었고, 너무 만족스러웠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진로진학지원센터는 2018년 4월에 개소하여 작년 한해 7800여명이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였고, 2019년에도 진로진학영역과 문화예술영역으로 나누어 유용한 프로그램을 계속 지원할 예정이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작년에 개소한 북구진로진학지원센터가 우리 지역의 초·중·고 학생들에게 상시적이고 체계적인 진로탐색의 기회와 맞춤형 최신 입시 진학 정보를 제공하는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 ”고 말했다.

백운용 기자 paekting@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