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대구한의대 변창훈 총장, 자장면 배식하며 시험에 지친 학생들 격려

기사승인 2019.04.16  14:55:58

공유
default_news_ad1

- 총학생회, 2005년부터 매학기 계절에 따라 다양한 메뉴 야식으로 제공

 
 
▲ 학생들에게 자장면을 배식하고 있는 변창훈 총장
   
▲ 학생들에게 자장면 배식 이후 총학생회장과 같이 자장면을 먹는 변창훈 총장
   
▲ 학생들이 즐겁게 자장면을 먹고 있는 모습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한의대 변창훈 총장은 중간고사 기간을 맞아 시험 준비로 지친 학생들을 위해 자장면을 직접 배식하며 학생들을 격려했다.

변창훈 총장과 우준영 총학생회장을 비롯한 학부(과) 학생회장 등 40여명은 16일 점심시간에 오성캠퍼스 융합관 학생식당에서 400여 명의 학생들에게 자장면을 배식하며 중간시험을 준비하는 학생들을 응원했다.

오성캠퍼스에는 화장품약리학전공, 식품생명공학전공, 화장품소재공학전공, 식품조리학전공, 식품영양학전공 등 1,000명 정도의 학생들이 재학하고 있다.

이번 자장면 배식을 준비한 총학생회는 2005년부터 매학기 시험기간 때마다 학생들을 위해 계절에 따라 과일, 컵라면, 빵 등 다양한 메뉴를 야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우준영 총학생회장은 오후에는 삼성캠퍼스 학생식당에서 자장면을 배식하며 야간에 공부하는 학생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김예윤 학생(화장품약리학전공 3학년)은 "매학기 마다 총장님이 직접 배식해주는 야식을 먹고 성적이 좋았다." 면서 "이번에도 은근히 좋은 성적을 기대하면서 일찍 와서 기다리고 있다."고 웃으며 말했다.

변창훈 총장은 "시험공부로 지쳐 있을 학생들에게 잠깐의 여유와 노력한 만큼 좋은 결과를 얻기 바라는 마음으로 준비하고 배식하게 됐다." 면서 "학생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구성원들과 다 같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학생들과 소통을 강조하는 변창훈 총장은 건강마라톤대회, 취업센터의 날, 캠퍼스 클린운동, 연탄나눔 봉사활동, 학생대표와의 소통 간담회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학생들과 호흡하는 스킨십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백운용 기자 paekting@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