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한국타이어,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출전 레이싱팀 후원

기사승인 2019.04.23  15:17:31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팀

(서울=국제뉴스) 이재영 기자 = 한국타이어는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막하는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대회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슈퍼 6000 클래스'에 출전하는 레이싱팀을 후원하며 세계 최고 수준의 레이싱 타이어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선보인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시즌 대비 후원 팀을 확대하며 국내 모터스포츠 발전에 박차를 가한다.'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팀', '팀 106', E&M 모터스포츠', '제일제당 레이싱', '서한 모터스포츠' 등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최상위 종목인 '슈퍼 6000 클래스'에 참가하는 5개팀 총9명의 선수를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후원 선수들에게는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TM; Deutsche Tourenwagen Masters)를 비롯한 전세계 약 40여 개의 모터스포츠 대회에 타이어를 공급하며 입증한 글로벌 Top Tier 수준의 기술력과 품질의 레이싱 타이어가 공급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2018년 챔피언 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팀은 3년 연속 팀/드라이버 부문 더블 챔피언 달성에 도전한다. 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팀은 2017년과 2018년 2년 연속 종합 우승을 차지한 강팀으로, 지난 시즌에는 드라이버 챔피언십 1, 2, 3위를 독식하고 팀 챔피언십 타이틀까지 차지하며 압도적인 기량을 발휘했다. 올해 역시 팀 대표 겸 드라이버로 활약하고 있는 조항우 선수를 필두로, 2018 시즌 드라이버 챔피언에 오른 김종겸 선수와 2위 야나기다 마사타카 선수3인을 체제를 통해 우승 행진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팀의 조항우 선수 겸 대표는 "시즌 내내 고성능 스톡카에 걸맞은 최상의 퍼포먼스를 유지시켜준 한국타이어의 기술력 덕분에 2년 연속 더블 챔피언 자리에 오르는 영예를 누릴 수 있었다"며 "이번 시즌에도 한국타이어와 함께 최고의 경기력을 발휘해 대회3연패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오는 27일부터 시작되는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개막전을 시작으로 강원도 인제스피디움,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 등 3개 서킷을 오가며 10월 말까지 총 9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이재영 기자 jylee@gukjenews.co.kr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