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부산중기청 '부산 글로벌강소기업' 15곳 지정서 수여

기사승인 2019.05.16  16:56:58

공유
default_news_ad1

- 수출선도기업 도약 위한 해외마케팅 등 집중 지원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중소벤처기업청은 부산지역을 대표하는 수출 중소기업 15개사를 2019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하고, 16일 부산중기청 2층 중회의실에서 지정서와 현판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 '2019년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서 수여식' 모습/제공=부산중기청

이날 행사에는 신규 선정기업 15개사 대표를 비롯해 부산시, 부산테크노파크 등 유관기관이 함께 참석해 지원정책 활용방안과 기업 수출 애로사항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글로벌강소기업 육성사업'은 혁신성과 성장잠재력을 갖춘 수출 중소기업을 중소벤처기업부, 부산시, 부산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선정해 2022년까지 향후 4년간 수출마케팅 등을 집중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정기업에게는 4년간 최대 2억원의 해외마케팅 비용 지원과 함께 기술개발사업 우대, 민간 금융기관 융자 및 보증지원 등 혜택이 주어진다.

또 지방비 매칭을 통해 신규 기업당 2000만원 이내의 지역자율프로그램(수출 브랜드개발, 특허출원 등)을 지원해 지역 대표 수출기업으로 육성하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15개 기업은 1월말 모집공고를 통해 신청한 기업을 대상으로 부산중기청, 부산시, 부산TP가 해외시장 진출역량과 성장전략 등을 평가해 선정했다.

신청요건은 직전년도 매출액 100억원∼1000억원 & 수출액 500만불 이상인 중소기업(벤처, 이노비즈, 메인비즈 등 혁신형기업은 매출액 50억원∼1000억원 & 수출액 100만불 이상)이 대상이다.

   
▲ '2019년 글로벌 강소기업 간담회' 모습/제공=부산중기청

올해 지정된 기업들의 평균 매출액(2017년)은 약 300억원, 종업원수 96명, 수출금액은 약 1000만불, 최근 3년간 R&D 투자비율은 약 6% 수준으로 성장잠재력이 높은 기업이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중기청은 2011년부터 금년까지 총 83개의 글로벌강소기업을 지정했으며, 그 중 7개사(8.4%)가 평균 매출액 750억원, 수출액 2700만불 이상의 월드클래스 기업으로 성장한 바 있으며, 현재 유효기업(‘17년 이후 지정기업)은 39개사이다.

조종래 부산중기청장은 "글로벌강소기업은 성장 잠재력이 우수한 기업인 만큼, 중기부 및 부산시의 각종 지원 프로그램을 활용해, 부산 수출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옥빈 기자 obkim5153@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