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하남시, '고혈압·당뇨병' 등록 교육센터 운영···합병증 검사 지원

기사승인 2019.05.20  11:25:26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하남시, 고혈압·당뇨병등록교육센터

(광주=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2010년도부터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를 위해 21,661명의 만30세 이상 고혈압·당뇨등록환자의 교육 및 상담‧관리를 전담하는 고혈압·당뇨병등록교육센터를 운영 중에 있다.

하남시는 "고혈압·당뇨병등록교육센터는 2015년부터 지속적인 생활습관 관리가 어려운 당뇨병의 특성을 고려하여 매년 당뇨병 등록자 전수에 대하여 혈당조절 정도에 따라 일반관리군, 우선관리군, 최우선 관리군으로 구분하여 맞춤형 당뇨병 관리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는 당뇨병 등록자 4,099명에 대해 ▲일반관리군 1,261명(30.8%) ▲우선관리군 1,686명(41.1%) ▲최우선관리군 850명(20.7%) ▲기타 302명(7.4%)으로 분류하여 전체 대상자에게는 매월 당뇨관리에 대한 문자서비스, 당뇨병 질환 및 식사 교육, 합병증 검사 지원을 하고 있다.

특히, 우선관리 및 최우선관리 대상자는 당뇨병 교육자료 우편제공, 전화상담, 간호사 및 영양사의 1:1 맞춤형 개인집중관리 등 심도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성수 보건소장은 "당뇨병은 본인의 의지도 중요하지만 주변의 관심과 지지가 많이 필요한 질환인 만큼 앞으로도 당뇨병환자에 대한 건강문제 분석 및 맞춤교육을 통해 적정 목표혈당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혈압 ‧ 당뇨병 상담 및 교육 참여를 원하시는 시민은 고혈압·당뇨병등록교육센터(031-795-5200)에 문의하면 된다.

 

한경상 기자 hanga26@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