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임블리 기자회견, 무슨 말을 해도 오해받는 상황 '임지현 결국...'

기사승인 2019.05.21  01:57:35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방송 캡처

부건에프엔씨의 온라인몰 임블리가 20일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의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20일 임블리 측은 기자회견을 열고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하고 임지현 상무에 대해서는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기로 했다고 밝혔다.

임지현은 앞서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논란에 대해 "무슨 말을 해도 반대로 받아들여져 어렵다"며 "고객을 대했던 마음마저 오해받는 상황이라 막막하다"는 말을 반복하며 눈물을 보였다.

남편 박씨는 호박즙 곰팡이 논란에 "패션업체도 라이프스타일로 품목을 확대하는 추세라 판매했다"며 "사건 이후 어떤 분은 많은 보상을 요구한다. 우리는 고객이 불안해 해서 환불을 결정을 한 건데 우리가 제품에 대한 문제점을 인정한 꼴이 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