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합천군, 햇양파 대만 첫 수출 길 올라

기사승인 2019.05.24  10:07:43

공유
default_news_ad1

-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하락, 수출로 활로 모색

 
 
 

(합천=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합천군과 합천유통(주)는 지난 23일 2019년산햇양파 첫 수출 선적식을 갖고 본격적인 수출에 들어갔다.

이날 수출 선적식에는 문준희 군수를 비롯하여 김윤철 도의원, 장문철 합천유통(주) 대표이사 및 비상임 이사, 정창화 농업기술센터소장 등 15명이 참석하였다.

이번에 수출되는 양파는 48톤(3,200망/15kg)으로 청농팜 수입업체를통해 대만으로 수출하게 된다.

군은 올해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하락이 예상됨에 따라 합천유통(주)을 통해 이번 수출을 시작으로 6월 중순 이후 본격적으로 수출 할 계획으로 향후 양파가격 하락이 우려 되는 상황에서 수출을 시작해 국내 양파 수급조절 및 가격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대만 수출은 운송거리가 짧아 농산물 신선도가 다른 나라에 비해 유리하며 경도가 단단한 품질 좋은 양파 공급으로 대만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문준희 군수는 합천 햇양파의 대만 수출을 시작으로 합천양파의 다양한 해외 수출길 확보를 위해 해외 판촉 행사 등 공격적인 해외시장 개척 활동을 통해 양파 수급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군은 직거래 활성화, 로컬푸드 직매장 내 양파 특판코너 설치, 고향 양파 1망 사주기 운동 등 다양한 양파 소비촉진 시책을 대대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

이종필 기자 chongphil@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