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2019년산 함양양파, 올 첫 수출 선적식

기사승인 2019.05.24  10:19:30

공유
default_news_ad1

- 23일 함양농협 산지유통센터, 9월까지 4,000톤 수출 위한 협약식도 가져

 
 
 

(함양=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양파 과잉생산으로 인해 가격하락이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함양산 양파가 해외로 첫 수출길에 올랐다.

함양군은 23일 함양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2019년산 함양양파 첫 수출 선적식을 갖고 본격적인 양파 수출에 들어갔다.

이날 선적식에는 최근 양파 수급조절 문제가 화두로 대두되면서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 및 경남도 농정국 농식품유통과, 함양군, 농협중앙회, 지역농협, 양파재배농가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선적되는 양파는 대만으로 수출될 예정으로 24톤 1,200만원 상당이며, 앞으로 9월까지 NH농협무역을 통해 대만을 비롯한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전역에 4,000톤 가량이 수출길에 오를 전망이다.

또한 이날 함양군과 NH농협무역, 함양농협과 함양 농산물의 해외 수출길 확보를 위한 수출협약을 체결하는 등 해외마케팅 및 농산물 수출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이번 양파수출은 올해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하락이 우려되는 상황에 양파 수급안정을 위한 시작으로, 지속적인 해외마케팅을 통한 수출시장 확대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종필 기자 chongphil@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