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기아자동차, 'K7 프리미어' 출시···24일부터 시판

기사승인 2019.06.24  10:40:09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기아차, K7 프리미어

(서울=국제유스) 박성규 기자 = 기아자동차가 24일 'K7 프리미어(PREMIER)'의 가격을 확정하고 정식 출시했다.

K7 프리미어는 2016년 1월 출시 이래 3년 만에 선보이는 K7의 상품성 개선 모델로 차세대 엔진과 최첨단 기술, 담대한 디자인으로 완성한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이다.

기아차는 "K7 프리미어를 세분화된 고객의 수요에 맞춰 2.5 가솔린, 3.0 가솔린, 2.4하이브리드, 2.2 디젤, 3.0 LPi 등 총 다섯 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동시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아는 "K7 프리미어가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난 12일부터 21일까지 영업일 기준 8일 간 총8,023대의 계약대수를 기록했다. 첫날에만 사전계약이 2,500대 몰리며 준대형 시장 판도 변화를 예고했다"고 전했다.

K7 프리미어는 상품성 개선 모델임에도 불구하고 이례적으로 기존 신차를 넘어서는 사전계약 실적을 달성했다. 특히 K7 프리미어의 금번 실적은 과거 1, 2세대 신차 대비훨씬 더 짧은 계약기간 내에 이뤄진 것이어서 더욱 주목할 만하다. 

한편, 기아차는 현재 일부 차종에서만 제공하던 홈투카 서비스를 기아차 커넥티드 카 서비스인 UVO(유보) 이용 기존 고객 전체에게도 별도의 업데이트 없이 이달 말부터 지원하기로 했다. 홈투카 서비스는 UVO 외에도 현대차그룹 커넥티드 카 서비스 전체로 동일하게 확대 적용된다.

 

박성규 기자 guk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