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현아, 스스로 엉덩이 노출한 뒤 사정없이…왜? "'노출'은 내게서 떼어낼 수 없는 꼬리표"

기사승인 2019.09.21  00:29:58

공유
default_news_ad1

- 현아 엉덩이 노출

 
 
▲ 현아 엉덩이 노출 (사진: 현아 인스타그램)

현아가 스스로 노출을 시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9일 현아가 방문한 한 대학교 축제는 그녀가 스스로 노출을 시도해 뜨거운 현장이 됐다.

당시 현아는 본인 히트곡을 부르던 중 엉덩이를 흔드는 안무에 맞춰 치마를 스스로 뒤집었고, 속바지를 입은 엉덩이를 들어낸 채 흔들어 이목을 모았다.

해당 영상이 논란이 되자, 현아는 직접 "10대가 있는 공간도 아니고, 주류도 있던 곳에서 즐겼을 뿐이다"라며 논란을 잠재우기 위한 해명글을 올리기도 했다.

현아는 스스로 노출을 시도한 것 외에도 의상 문제, 무대 결함 등으로 의도치 않은 노출을 대중들에게 보인 바 있다.

앞서 현아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노출'에 대한 이야기는 내게서 떨어질 수 없는 꼬리표와 같다. 꾸준히 따라붙을 그 이야기에 대해서는 내가 감수해야 할 부분이다"라며 담담한 태도를 드러냈다.

이어 "명분없는 노출은 좋아하지 않는다. 무대에서 색깔이 강한 사람이 됐다는 것에 대해 수수로에게 수고했다고 말하고 싶다"라며 노출 역시 본인의 콘셉트임을 명확하게 밝혔다.

한편 현아가 축제를 즐기기 위해 엉덩이 노출을 스스럼없이 행한 것에 대해 설전이 벌어지고 있다. 

이찬희 기자 leech@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