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광주 북구, 용봉동 패션의 거리 상점가 활성화 추진

기사승인 2019.10.09  21:04:35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패션의 거리 패션쇼' 개최

(광주=국제뉴스) 류연선 기자 =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용봉동에 위치한 패션의 거리 상점가 활성화에 나선다.

9일 북구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인 '2019년 특성화 첫걸음시장 육성사업' 선정에 따른 국비 1억 3500만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2억 7000만원으로 오는 2020년 2월까지 용봉지구 패션의 거리 특성화 육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특성화 첫걸음시장 육성사업'은 기초 역량을 갖춘 시장이나 상점가를 지원해 경쟁력을 제고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이에 북구는 △편리한 결제 △고객서비스 향상 △고객신뢰 형성 등 3대 서비스 혁신과 △상인회 역량 제고 △안전환경 조성 등 2대 역량강화를 추진한다.

먼저 이달까지 희망 상인에 한해 제로페이 가맹점 모집을 마친 후 제로페이 QR코드와 결제시스템을 구축하고 오는 11월 8일까지 제로페이, 온누리 모바일상품권 사용 활성화 홍보를 위해 매주 금요일 밤에 버스킹 공연을 진행한다.

또한 올해까지 점포 소개, 쇼핑 정보 안내, 온라인 쇼핑몰 등의 기능을 갖춘 쇼핑 홈페이지를 개발해 온라인 판매를 지원하고 패션의 거리 CI와 캐릭터 디자인을 통해 고객 확보에도 주력한다.

아울러 마케팅 교육, 선진지 벤치마킹, SNS 홍보 등을 실시해 상인들의 자생력을 높이고 자율방범소방대를 구성해 안전한 상점가를 조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북구는 침체된 상점가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특성화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사은행사, 길거리 패션쇼, 문화공연 등의 내용으로 '패션의 거리 가을축제 패션쇼'를 개최하고 11월 중에는 상인과 지역 주민, 고객 모두가 참여하는 행사인 '도란도란 행복나눔 가족 걷기대회'도 진행한다.

류연선 기자 rysnews@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