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장수군, 국도위험도로 병목지점 ..개선

기사승인 2019.11.08  23:30:21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출처 - 장수군청 [자료제공]

(장수=국제뉴스)최철민 기자=장수군이 노단지구 위험도로 4개 지구에 대한 개선사업을 위한 국비 105억 원을 확보했다.

8일 장수군에 따르면 번암면사무소 앞 국도19호선 구간의(왕복1차로)급커브로 인한 시야확보 장애와 도로 폭 협소로 인한 교통사고, 상가 차량돌진, 보행자 안전 위험에 노출돼 선형개량 사업 시급성이 제기돼 왔다.

이에 군수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은 남원국토관리사무소와 익산국토관리청, 국토교통부에 수차례에 걸쳐 방문 건의했으며 그 결과 국도 위험도로 등 병목지점개선사업 5개년 계획(2018~2022) 제6단계 수정계획에 반영돼 국비 총 105억원을 국토교통부로 부터 확보하는 쾌거를 거뒀다.

예산 확보를 통해 번암면사무소 앞 국도19호선 구간과 번암면 대론리 수척마을~원대론마을, 장계면 장계리 장계사거리, 계남면 호덕리 장수IC, 장수읍 개정리 개정사거리를 대상으로 직선도로와 회전교차로 등 도로 선형 사업이 2022년에 완료될 예정이다.

군수는 "군민들의 안전과 관련된 주요 현안사업추진을 위해 국비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며 "군민이 안전하고 잘 사는 풍요로운 미래의 땅, 힘찬 장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철민 기자 isccm0321@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