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SPOTV 유튜브, 스포츠 방송사 채널 최초 '100만' 구독자 돌파

기사승인 2019.11.15  18:10:15

공유
default_news_ad1
 
 

스포츠채널 스포티비(SPOTV)의 유튜브 채널이 구독자 100만명을 돌파했다. 

지상파 계열 TV 채널을 포함해 국내 스포츠 채널의 유튜브 계정으로는 최초다. MBC Sports+의 유튜브 계정이 약 10만 7천명, SBS스포츠가 약 3만 3천명, KBS N스포츠 2만여명 등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것과 비교해 압도적인 수치를 보이고 있다.

특히 스포티비(SPOTV) 유튜브 채널은 어제(14일)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대한민국 vs 레바논' 경기를 온라인 생중계 중에 100만 구독자를 넘어섰다.

스포티비(SPOTV)는 스포티비2(SPOTV2), 스포티비 플러스(SPOTV+)와 유료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온2(SPOTV ON2) 등 총 5개의 TV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프리미어리그, 라리가, 챔피언스리그 등 해외 인기 축구 리그를 비롯해 UFC, KBL 등 많은 채널만큼이나 다양한 종목을 중계하고 있는 스포티비(SPOTV)는 유튜브 채널 또한 활발하게 운영, 9만개 이상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누적 조회수는 무려 11억뷰가 넘어 국내 스포츠 카테고리 유튜브 채널 중 가장 높다.  

스포티비(SPOTV)의 관계자는 "다양하고 박진감 넘치는 영상들과 함께 국내 최고의 스포츠 유튜브 채널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며 "스포츠 경기를 시청하고 싶을 때 가장 먼저 생각 나는 채널이 되고자 한다"는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양민성 기자 wekkk@naver.c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