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LH, 한전과 공공주택지구 송전설비 이설 협력 추진

기사승인 2019.11.25  00:08:05

공유
default_news_ad1

- 양 기관 최초, 남양주 진접2 설비 이설 사업비 약 230억 원 절감

(서울=국제뉴스)박종진기자 = LH는 한국전력공사와 남양주 진접 2지구 송전설비의 효율적 이설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3기 신도시 등 앞으로 새롭게 조성되는 공공주택지구에서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LH는 신규 택지 조성과정에서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최적화된 도시공간을 제공키 위해 송전철탑을 지중 화하는 이설작업을 맡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이 부담해야 하는 송전선로 이설 사업비가 총 430억에서 200억 원으로 약 230억 원 절감 가능해지고, 공사기간이 단축되면서 입주민의 불편이 최소화될 전망이다.

또, LH가 향후 3기 신도시를 비롯해 전국의 공공주택지구에서 송전선로 이설을 추진하게 될 것을 고려할 때,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국전력공사와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게 되면 보다 효율적인 송전선로 이설과 원활한 조성공사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전종수 LH 도시기반처장은 "사업기간 단축 및 주민 편의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3기 신도시 등 다른 지구에서도 한국전력공사와의 협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국제뉴스/박종진 기자 pjj2738@hanmail.net

박종진 기자 pjj2738@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