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강석호,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출마 선언

기사승인 2019.12.03  10:08:21

공유
default_news_ad1

- 보수통합 실질적 적임자 …보수의 가치 다시금 국민께 평가 받을 것

 
 
▲ 강석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너진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고 국민들께 인정받는 수권 야당으로 자유한국당을 다시 세울 것이라며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강석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하나 된 힘으로 정치의 품격을 높이고 보수의 가치를 바로 세워 내년 총선에서 승리하도록 하겠다"며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강석호 의원은 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수처 설치와 선거제 개편 패스트트랙을 눈앞에 두고 한국당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가운데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협상력과 정치력"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강석호 의원은 이어 "무너진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고 국민들께 인정받는 수권 야당으로 자유한국당을 다시 세우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적재적소에 전문분야 국회의원을 배치시켜 자유한국당 드림팀을 구성하겠다"고 말했다.

강석호 의원은 특히 "내년 총선에서 여권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이 보수통합"이라며 보수통합의 실질적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강석호 의원은 "강력한 원내정당이 되기 위해 자유민주주의와 보수의 가치 등 당이 추구하는 원칙과 기준이 명확히 서야 한다"며 "시스템과 프로세스 갖추져야 하고 이를 위해 원내 구성원의 국회의원, 보좌직원, 당직자, 언론인들과의 소통을 위한 협의체 구성해 정례화 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또 "내년 총선 승리를 위해 원내를 관리하는 감독인 매니저로서 국회의원들의 라인업 구성하고 전략을 수립하는 등 그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단장인 당대표를 신회하고 존중하며 구단주인 당원들의 뜻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강석호 의원은 "민생경제를 위협하는 인기영합주의 과도한 분배정책과 국가 안보를 위협하는 행위 등을 막아내면서 보수의 가치를 다시금 국민께 평가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구영회 기자 asianews24@gmail.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