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세종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2020년도 예산안 등 심사

기사승인 2019.12.03  10:10:37

공유
default_news_ad1

- 54개 사업 28억 1,805만원 감액, 61개 사업 28억 1,805만원 증액

 
 
 

(세종=국제뉴스) 신건수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채평석)는 제59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인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2020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사했다.

행정복지위원회(이하 행복위) 소관 2020년 예산 규모는 7,465억 1,828만 8천원으로 전년도 예산액 대비 144억 9,196만 7천원(1.98% 증가)을 증액 편성 됐으며, 세입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은 원안 가결되었다.

세출예산은 사업비 과다 계상, 산출근거 부족, 행사의 검소화 등 예산의 부적정 편성 사례를 세밀하게 심사하여 '시정 이미지 포털사이트 홍보' 등 54개 사업에서 28억 1,805만 6천원을 감액했다.

또한, 행복위는 임산부의 엽산제 및 철분제 지원 사업, 하수관로 특수방역 사업, 지역정신건강증진센터 운영, 사회복지관 운영, 장애인 권익 홍보기관 운영, 민간어린이집 차액 보육료 지급, 산모‧신생아 건강관리비 지원 사업 등 61개 사업에서 감액분인 28억 1,805만 6천원을 증액했다.

​채평석 행정복지위원장은 "시의 어려운 재정상황을 감안해 시민의 복리 증진과 편익 향상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예산은 증액하고 사업 효과가 불분명하거나 시급성이 떨어지는 사업의 예산은 감액하는 등, 세종시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 및 출산장려에 중점을 두어 예산심사를 했다"고 밝혔다.

행정복지위원회가 심사한 2020년 본예산안은 12월 5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거쳐 12월 13일 제59회 제2차 정례회 5차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신건수 기자 aprdt21@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