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단양군보건소, 충북 자살예방 성과평가대회 우수상 수상

기사승인 2019.12.08  06:10:15

공유
default_news_ad1
 
 
▲ 단양군보건소가 '제1회 충북도 자살예방 성과평가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사진=단양군보건소)

(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단양군보건소(소장 강규원)는 충북도에서 주관한 '제1회 충북도 자살예방 성과평가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처음 충북도에서 개최한 자살예방 평가대회는 도내 지자체별로 추진한 우수사례를 발굴해 다른 지자체에 전파하기 위해 마련됐다.

단양군보건소는 정신건강회복을 통한 '건강한 단양'을 구현하기 위한 사업인 우울증 잡고 행복감 올리는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 사업, 한걸음 더 다가가는 정신건강 상담실, 정신건강증진 맞춤형(단양스타일)프로그램 운영 등 자체 개발한 RPDS 프로토콜을 적용해 단계별로 추진한 사업에 대한 사례를 발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RPDS프로토콜은 인간의 인지기능을 순서화, 범주화 시켜 올바른 방향으로 변화시키기 위한 개념으로 인지(Recognition) · 예방(Prevention) · 감소(Decline) · 자가 관리(Self-care)의 순서로 구성됐다.

지난해 지역사회 건강조사에 따르면 단양군민은 정신적인 스트레스 인지율은 낮고 우울감 경험률은 충북 평균 5.8%보다 높은 7.6%로 나타나 정신건강의 중요성이 대두돼 왔다.

이에 군 보건소는 올해 전 프로그램에 RPDS프로토콜을 적용한 결과 각 프로그램별 설문조사에서 우울감은 57%, 자가 관리 능력은 88% 향상된 결과를 보여 자살예방 평가 대회에서 큰 호평을 받았다.

또한, 노인 인구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지역인 단양은 맞춤형 지역 통계조사 자료인 '단양군 노인실태조사' 결과를 활용해 사업을 추진해 업무협업 측면에서도 좋은 평가를 했다.

강규원 보건소장은 "이번 성과평가 대회는 각 지자체의 우수사례를 공유해 사업에 반영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자살 인식개선 및 RPDS프로토콜을 활용한 맞춤형 자살예방사업을 효과적으로 실시해 지역 내 자살률 감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상민 기자 ksm3046@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