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대전지역 변호사 3인, 지역 기부 나눔에 앞장서 - 나눔리더 회원 동시가입 -

기사승인 2020.01.14  22:57:54

공유
default_news_ad1
 
 
▲ 14일 대전지방변호사회관에서, 대전지방변호사회 서정만 회장과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훈 사무처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나눔문화를 선도하는‘나눔리더’에 가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강미혜 변호사, 백홍기 변호사, 서정만 변호사회 회장, 모금회 박용훈 사무처장, 정주택 변호사회 사무국장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14일 대전지방변호사회관에서, 대전지방변호사회 서정만 회장과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훈 사무처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나눔문화를 선도하는‘나눔리더’에 대전지역 변호사 3인이 동시 가입했다.

이 날 가입한 변호사는 공증인가 법무법인 청남로 강미혜 변호사, 법무법인 바를정 김용현 변호사, 법률사무소 보담 백홍기 대표변호사로 지역 기부 나눔 활성화를 위하여 나눔리더 회원 가입과 함께 매월 정기적으로 일정액을 기부하는 착한가게에도 가입했다.

이번 회원 가입은 작년 2019년 4월에 대전지방변호사회가 모금회와 함께 ‘사회공헌 나눔’ 협약 체결 및 대전 최초 ‘제1호 나눔리더스 클럽’ 가입을 통해, 연중 협회 회원들에게 홍보하며 참여하게 됐다.

이 날 가입한 백홍기 대표변호사는 "매월 소외된 이웃을 위해 조금씩이라도 나의 것을 나누어 줄 수 있다는 것은 매우 행복한 일이다."라고 말하며, "지속적인 나눔을 통해 모두가 행복한 사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지방변호사회는 2008년 모금회와 ‘빈곤・방임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나눔캠페인’ 협약을 통해 현재까지 12년간 어려운 아이들의 생활을 보살피고 있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연중 지역나눔에 앞장서고 있다.

나눔리더는 나눔을 통해 지역사회의 희망을 밝히고자 하는 개인이 1년 내 100만원 이상을 일시 기부하거나 약정할 경우 나눔리더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나눔리더에 가입한 개인에게는 인증패를 전달하고, 기부금은 대전지역내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전액 사용된다.

이규성 기자 lk7051@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