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서동주, 예전에는 다 퍼줬는데? '원하는 남성상은...'

기사승인 2020.02.18  02:01:52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방송 캡처

서동주가 연애에 대한 고민을 토로하며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언급해 주목을 받고 있다.

17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서동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동주는 "한 차례 이혼의 아픔을 겪은 후 연애 기간이 짧아져서 고민이다"라며 이상형에 대해서는 "아빠와 정반대되는 사람을 만나고 싶어서 다정다감한 사람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서동주는 앞서 방송된 TV조선 '라라랜드'에서도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당시 서동주는 "마지막으로 바라는 건 나를 있는 그대로 사랑해 주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다. 내가 원하는 모습으로 변화시키기는 싫다"라며 "예전에는 다 파줬다. 만나면 무조건 잘해주고 맞춰줬다. 시간이 지나고 보니 내가 안 남고 껍데기만 남은 기분이 남아서 이젠 그러지 않는다. 그래야 나중에 시간 낭비 없이 후회가 남지 않는 것 같다"고 전해 관심을 모았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