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장수군, 코로나19 긴급회의... 개최

기사승인 2020.02.23  00:22:13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출처 - 장수군청 [자료제공]

(장수=국제뉴스)최철민 기자 = 대구.경북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가 다수 발생하고 전북지역에도 확진자가 추가 발생함에 따라 장수군도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한 선제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장수군은 21일 장영수 군수의 주재로 실과원소읍면장 등이 참석한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을 뿐만 아니라 감염 경로가 아직 불분명해 지역사회 감염이라는 새로운 위기국면을 돌파하기 위해 전 부서장이 함께 모인 것이다. 회의에서는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을 위한 대응 기조 변경안이 논의됐다.

군은 '외부유입 차단'과 '접촉자 관리'에 중점을 뒀던 현재 대응 기조를 지역사회 감염원을 '조기에 발견'하고 '조기에 치료'하는 것으로 변경하고, 지역사회 확산 상황에 대비하기로 했다.

현장 대응을 위해 읍면사무소와 보건소에 즉각대응팀을 편성하고, 재난 부서를 중심으로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확대.운영키로 했다. 특히 즉각대응팀은 확진환자 발생 시 동선파악과 접촉자 확인.관리 등 주요 업무를 수행한다.

이 외에도 대중교통과 의료기관, 영.유아시설, 복지시설, 문화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소독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방역소독 인력과 예산을 조기에 투입키로 하고 다중이용업소의 방역도 지원할 방침이다.

장영수 군수는 "지금까지 잘 대응하고 있지만, 상황이 바뀐 만큼 방역 추진상황을 전면 재검토하고 과감하고 강력한 방역대책으로 군민 불안을 해소해야 한다"면서 "청정장수 이미지를 보존하기 위해 전직원들이 방역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철민 기자 isccm0321@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