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종로구, 광화문광장 방역소독 실시

기사승인 2020.02.25  00:36:27

공유
default_news_ad1
 
 

종로구는 20일 관내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광화문광장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에 대한 특별방역 소독에 나섰다.
 

오후 1시 30분부터 물청소차 4대를 동원하여 광화문광장 일대를 꼼꼼히 청소한 데 이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집회자제를 촉구하는 플래카드 역시 6개소에 설치하였다.
 
이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매주 주말 광화문광장에서 계속되는 집회까지 더해져 인근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데 따른 것이다. 종로구는 수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을 보호하고, 주민 요청을 수용하여 불안감 해소에 기여하고자 이번 물청소 및 방역소독을 실시하게 됐다.
 
한편 20일(목) 발생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부암동에 거주하는 74세(45년생) 남성으로 서울의료원에 격리 중이다.
 
종로구는 현재 도서관, 복지관, 경로당, 체육시설 등 주민 이용이 많은 공공시설 다수를 임시휴관한 상태로, 휴관 시설 현황은 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구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24시간 비상체제를 갖추고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어린이집, 경로당, 다중이용시설 등의 방역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대학 기숙사와 학교 주변 원룸 등 유학생 집단거주지역 방역 또한 진행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종로구 내 확산을 막고자 지역사회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임을 전했다.


윤동섭 기자 guk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