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제주도, 다자녀 3자녀에서 2자녀로 확대·시행

기사승인 2020.03.26  14:16:23

공유
default_news_ad1

- 다자녀기준 완화(3→2자녀), 출산장려금 및 양육수당 거주기간 미충족 완화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 =제주도는 다자녀가정 정의를 3자녀에서 2자녀로 완화하고 출산장려금과 양육수당 사각지대를 해소하는「제주특별자치도 출산영향평가 및 출산장려지원조례」가 개정되면서 내달  13일부터 시행될 계획이다.

따라서 앞으로는 2자녀 이상이면 다자녀 카드발급을 받을 수 있게 되며, 부 또는 모가 신생아 출생일 현재 거주한 기간이 6개월 미만인 경우에도 계속하여 도에 6개월 이상 거주하면 출산 장려금 및 둘째 이후 양육수당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2자녀 가정 다자녀 카드 발급일: 조례 시행일로 6개월 이후 발급 가능 출산 장려금, 양육수당: '20년 1월 1일 이후 출생한 신생아부터 소급 적용된다.

제주도는 이번 조례개정으로 2자녀도 다자녀가정 정의에 포함됨으로써 시대에 맞게 다자녀 카드의 혜택 확대, 참여협력업체 재정비 및 타 조례로 정해진 다자녀가정에 대한 이용료·수수료 감면 등 혜택이 2자녀에게도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하반기에 다자녀가정 우대카드 대상을 확대하는'아이사랑행복카드'출시해 아이를 낳아서 기르고 싶은 제주를 만드는데 적극 앞장 서겠다"라고 밝혔다. 

김승환 기자 qjqantk0603@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