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진안군, 농어촌버스요금 1000원으로 단일화

기사승인 2015.09.22  14:30:29

공유
default_news_ad1

- "진안·무주·장수군 어디든 1000원이면 갈수 있어요"

(진안=국제뉴스) 김태권 기자 = 진안군은 10월 1일부터 무진장여객(농어촌버스) 요금을 1000원으로 단일화 한다.

지난해 10월 1일부터 거리요금제에서 기본요금(1300원)으로 단일화 한데 이어 이번에는 진안, 무주, 장수군권역 어디든 요금 1000원이면 갈수 있도록 협의한 결과다. 
 
관내 구간별 요금현황은 기본요금 구간 11km이내가 65개구간으로 25%, 11~22km 이내가 116개구간, 22~33km이내가 58개구간, 33km이상 구간이 12개 구간으로 기본요금 구간을 제외한 75%가 단일요금제 적용구간 이었으며, 보다 많은 군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단일요금제를 시행하면서 발생하는 손실액에 대해서는 해당 군에서 추가 지원해야 하는 부담감은 있지만 군민들의 편익을 위하여 1000원으로 단일요금제를 시행하기로 했으며, 지난해 1년간 기본요금 1300원으로 단일화 한 결과 15%정도의 이용객이 많아진 것으로 실차 용역결과 나타나기도 했다.

또한 진안군은 이용객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한번에 목적지까지 연결되지 않는 노선에 대하여는 환승제를 활성화 하기 위해 주요 환승 승강장도 설치할 계획으로, 1회에 한해 요금을 면제하여 목적지를 갈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따라서, 진안시장을 비롯하여 보건소, 의료원, 노인종합복지관, 마이골작은영화관 ,수영장 등 이용이 더 편리해 짐으로서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력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권 기자 ktk2467@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