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김지현 선수의 챔피언 발걸음

기사승인 2017.06.19  17:52:29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국제뉴스) 김성민 기자 = 우승이 확실시 되는 가운데 장내 아나운서의 소개를 받으며 마지막 퍼팅를 하기 위하여 18홀에 들어서는 김지현(26,한화) 선수.

김성민 기자 ksm950080@gmail.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8
ad45
ad47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