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0

경북대 수목진단센터, '기기 활용 수목의 진단과 계측' 워크숍 개최

기사승인 2017.06.19  20:40:06

공유
default_news_ad1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경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센터장 김기우, 경북대 생태환경시스템학부 교수)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경북대학교 상주캠퍼스 생태환경대학 6호관에서 '기기를 활용한 수목의 진단과 계측'을 주제로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날 워크숍에는 황규홍 ㈜STA코퍼레이션 대표, 김종현 ㈜쏠단 대표 등 관련 전문가들이 강사로 나서 수목의 생육에 영향을 주는 다양한 환경인자를 자동 측정하는 첨단계측장비와 계측하는 방법 등에 대해 강의와 실습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기우 센터장은 "인체 및 동물 의학에 비해 수목의학은 역사가 짧고 학문적 발전도 느리다. 최근 산림 및 생활권 수목의 건강이 주요 의제로 등장하는 등 수목의 중요성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이번 워크숍은 계측장비를 활용해 과학적인 접근으로 수목의 건강 관리 및 진단에 대해서 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경북대학교 수목진단센터는 대구․경북 지역의 생활권 수목 피해 진단을 위한 공공수목진료체계의 일환으로 2014년에 설립됐다.

백운용 기자 paekting@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8
ad45
ad47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