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0

영동, 주말나들이는 블루베리 축제

기사승인 2017.06.20  09:41:32

공유
default_news_ad1

- 금강모치 문화마을에서 블루베리 따기, 찹쌀떡, 빙수 만들기 등 각종 체험행사 마련

 
 
▲ 지난해 금강모치마을 블루베리 수확 체험장면

(영동=국제뉴스) 김윤수 기자 = 풍성한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거리로 가득한 블루베리 축제가 오는 24일 충북 영동군 학산면 금강모치마을에서 개최된다.

영동금강모치 문화마을 축제 추진위원회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 행사는 농촌문화체험, 음식문화체험, 여가문화체험 등으로 구성됐으며, 도시민이 농촌을 이해하고 주민과 함께 어우러져 손님이 아닌 가족으로 '정'을 나눌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개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이다.

농촌문화체험 코스에서는 블루베리 따기 체험이, 음식문화체험에서는 블루베리 찹쌀떡 만들기, 블루베리 빙수 만들기 체험이, 여가문화 코스에서는 투호, 낚시, 골프, 풍등날리기, 전통 한지공예 체험 행사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영기 축체추진위원장은 "블루베리를 테마로 다양한 문화체험과 풍성한 먹거리 등을 준비했다"며 "관광객 등에게 평생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을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금강 상류에 위치한 금강모치마을은 61호의 농가가 비봉산, 갈기산의 품안에서 블루베리와 포도농사 등을 짓고 있으며 지난 2004년에는 농촌 전통테마마을로 선정됐다.

또한 작년도에는 영동군이 공모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도내에서 두 번째로 선정돼 문화마을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인근 강에 서식하는 금강모치라는 어류의 이름을 빌어 지어진 금강모치마을은 도시민들의 쉼터이자 학생들의 산 교육장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각종 체험프로그램 등을 운영 중이다.

김윤수 기자 younsoo2000@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8
ad45
ad47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