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0

[제5호 태풍 '노루' 진로 변경] "일본 가고시마현 강타"

기사승인 2017.08.07  00:12:18

공유
default_news_ad1
 
 
▲ 자료제공=기상청

(서울=국제뉴스) 김택수 기자 = 기상청은 "제5호 태풍 '노루(NORU)'가 일본 가고시마 동쪽 약 16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0km의 속도로 동북동진하고 7일, 오사카 북서쪽 약 50km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8일경 일본 센디이 서쪽 210km 부근 해상을 지나 9일 삿포르 남남서쪽 악 150km 해상으로 우회한 것으로 예상된다는 것이다.

제주도남쪽먼바다와 남해동부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며, 당분간 동해상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란다.

"제5호 태풍 '노루(NORU)'의 영향으로 제주도해안은 오늘부터 동해안은 내일(7일) 오후부터 너울에 의해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한편 제5호 태풍 '노루(NORU)'는 현재 일본 가고시마현을 강타해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김택수 기자 tskim0114@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8
ad45
ad47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