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부산시교육청, 폭우로 유․초․중․고 '임시휴업'

기사승인 2017.09.11  13:04:42

공유
default_news_ad1

- 맞벌이 부부 위해 돌봄교실은 그대로 운영

 
 
▲ 부산시교육청은 11일 새벽부터 부산지역에 내린 폭우로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임시 휴업조치를 내렸다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교육청은 11일 새벽부터 부산지역에 내린 폭우로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임시 휴업하도록 했다.

시교육청은 이날 오전 6시50분 부산기상청이 호우주의보를 호우경보로 격상함에 따라 이같이 조치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당초 학교장 재량휴업 조치를 내렸다가 등교시간대 학생들이 등교를 하지 못할 정도로 폭우가 심하게 내림에 따라 교육감 지시로 임시휴업 조치를 취했다.

이에 따라 부산시내 유치원 404곳과 초등학교 308개교, 중학교 174개교, 고등학교 144개교, 특수학교 15개교 등 모두 1047개교가 임시 휴업했다.

또 이미 등교한 학생들에 대해선 학교에서 독서활동 등을 하면서 보호하다 비가 그치면 교사 인솔하에 귀가시키도록 했다. 하지만 맞벌이 부부 등을 위한 돌봄교실은 그대로 운영한다.

김옥빈 기자 obkim5153@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8
ad45
ad47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