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가평군, 새해 금연 분위기 확산

기사승인 2018.02.14  00:48:26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가평군청

(가평=국제뉴스) 김보경 기자 = 가평군이 무술년 새해부터 금연 분위기를 확산하며 건강한 사회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13일 군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달부터 각 읍면 영농교육장에서 시작된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생 1천200여 명을 대상으로 16회에 걸쳐 찾아가는 금연 캠페인 및 이동클리닉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교육생들은 니코틴의존도평가, 호기일산화탄소측정 등 다양한 금연 상담 및 클리닉을 통해 체계적인 금연관리에 많은 도움을 얻었다.

또 보건소는 공동주택 내 입주민들의 건강과 행복한 가정을 위해 관내 우림필유아파트를 금연아파트로 지정하기도 했다.

금연아파트는 공동주택의 거주 세대 중 1/2이상이 찬성하면 계단, 복도, 엘리베이터, 지하주차장 등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게 된다.

우림아파트는 앞으로 6개월간 계도 및 홍보기간을 거쳐 오는 7월 10일부터 흡연자에게는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보건 관계자는 "흡연자와 금연구역 확대를 위한 다양한 금연지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행복하고 건강한 가평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보경 기자 dsoklee@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