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서귀포 해상서 '조업일지 허위 기재' 중국어선 4척 나포

기사승인 2018.03.13  04:08:36

공유
default_news_ad1
 
 

(세종=국제뉴스) 노충근 기자 =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은 지난 11일 제주 차귀도 서방 해상의 우리 배타적경제수역에서 오전 10시경, 15시경에 각각 중국 석도 선적 쌍타망어선 2척씩 총 4척을 나포했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에 따르면 대한민국 수역에 입어하는 외국 어선은 관련 법률에 따라 정확한 어획량을 조업일지에 기재해야 한다.

그러나, 이날 검거된 중국 쌍타망 어선 4척은 우리 정부로부터 허가받은 어획량을 초과 어획하기 위해 '조업일지 수정규정'을 준수하지 않거나, 어종별 어획량을 기재하지 않는 등 수 차례에 걸쳐 조업일지를 허위 기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은 해당 어선 4척을 검거 즉시 제주 모슬포 인근 해상으로 압송하였으며, 현재 면밀한 추가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일구 남해어업관리단장은 "조업일지 조작은 상대적으로 간단한 불법행위지만 우리 수산자원에 막대한 손해를 입힐 수 있어 철저한 단속이 필요하다"강조 했다.

이어 "앞으로도 중국어선의 불법조업 행위를 엄중히 단속하여 우리 연근해 수산자원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충근 기자 n-chg@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