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우원식,'한반도 평화의 길' 야당 협력 촉구

기사승인 2018.03.13  18:26:08

공유
default_news_ad1
 
 

- 좌우 이분법적 시각 아닌 안보와 평화 문제만큼 초당적 협력 자세 필요

(서울=국제뉴스) 이형노 기자 =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3일 우리는 한반도의 대화국면을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의 길’로 반드시 성공적으로 이어지도록 해야 하는 역사적 책무를 가지고 있다며 야당의 대승적 모습을 촉구했다.

우원식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제94차 원내대책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평창올림픽 결의안 발표 등 국회가 하나 된 모습을 보였듯이 한반도 평화를 위한 대화국면에서도 야당이 대승적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어제 정의용 안보실장과 서훈 국정원장이 중국과 일본에 이어 러시아를 방문하면서 방북, 방미 성과를 설명하는 등 대외적으로는 주변국에 협조를 요청하고 내부적으로는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회를 중심으로 4월 남북정상회담과 5월 북미정상회담 준비에 만전을 다하고 있는 것은 정부는 이 기회를 절대로 헛되게 보내지 않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정부여당은 섣부른 낙관론을 경계하면서 '돌다리도 두드려보는' 신중한과 조심스러움으로 한 발씩 앞으로 나가며 한반도 평화체제라는 전인미담의 길은 정부여당만 만들어갈 수는 없다"고 말했다.

우원식 원내대표는 "야당이 지금처럼 '위장 평화쇼', '평화사기극', '즉흥적, 충동적 결정'이라며 폄훼를 한다면 국익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발걸음은 무거워지고, 힘에 부칠 수밖에 없다"며 "야당은 여야, 좌우 이분법적 시각이 아닌 안보와 평화 문제에 있어서만큼은 초당적 협력의 자세를 보여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형노 기자 hnlee@gukjenews.co.kr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