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불타는 성조기' 이라크 바그다드

기사승인 2018.04.16  15:41:07

공유
default_news_ad1
 
 
▲ 로이터/국제뉴스

(이라크=국제뉴스) 박원준 기자 = 15일(현지시간) 이라크 바그다드의 타흐리르 광장에서 이라크 시아파 성직자 무끄타다 사드르의 지지자들이 서방 국가의 시리아 공습 반대 시위 도중 성조기를 태우고 있다.

이들은 시위에서 2003년 미국의 이라크 공격을 언급하며 "우리나라를 파괴한 것처럼 시리아를 파괴하지 마라", "미국 반대, 시리아 폭격 반대" 등을 외치며 성조기에 불을 질렀다.

박원준 기자 guk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