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LH, 내포신도시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 공급

기사승인 2018.06.13  22:34:32

공유
default_news_ad1

- 21~22일 신청접수 후 추첨, 25~27일 계약체결 예정

(서울 = 국제뉴스)박종진 기자 = LH는 충남도청(내포) 신도시에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 105필지(2만 7000㎡)를 오는 21~22일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는 건폐율 60%, 용적률 100%로 2층 이하로 건축이 가능하다.

추첨방식으로 공급하며, 신청자격은 만 19세 이상 일반 실수요자로 지역제한 없이 1인 1필지에 한해 신청할 수 있다.

공급예정금액은 3.3㎡당 156만원 수준으로, 대금납부 조건은 2년 유이자 분할납부가 가능하다.

특히, 이번에 공급하는 토지 중 미준공 상태인 80여 필지는 공사가 준공되는 2020년 5월 31일까지 이자가 붙지 않아 사실상 무이자 조건과 비슷하다.

또한, LH는 시중은행과 대출 협약을 맺어 공급금액의 20%를 납부한 매수자에게 최대 공급금액의 80%까지 대출을 허용하고 있다.

내포신도시는 면적 995만㎡, 4만 1854세대, 약 10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2020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충남의 대표적인 행정타운으로 충남도청, 충남교육청 및 충남경찰청 등 94개의 행정기관이 지구 내에 위치하고 있고, 7개의 행정기관의 추가 이전이 계획되어 있다. 또한, 용봉산과 수암산이 인접한 친환경 주거단지를 조성하고 있어 정주여건이 우수하다.

이번에 공급하는 단독주택용지는 인근에 보성초가 위치하고, 올해 9월 덕산중‧고등학교가 개교할 예정으로 교육여건이 갖춰져 있다.

삽교 방향 신도시~국도45호선 연계도로가 올해 개통 예정이고, 대형 농수산물유통센터가 착공 계획에 있어 주민 편의는 한층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교통여건은 서해안고속도로 홍성 IC가 13km, 당진영덕고속도로 예산수덕사IC와 고덕IC가 약 11km 거리에 위치해 광역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서해선 고속전철이 현재 건설 중이고, 인근에 제2서해안고속도로 건설이 계획되어 있어 앞으로 전국으로 연결 가능한 쾌속 교통망이 구축될 전망이다.

신청접수는 21~22일,  추첨 및 당첨자 발표 22일  후 25일(월)~27일(수) 계약체결 예정이다. 미 공급된 토지는 28일(목) 수의계약방식으로 공급하게 된다.

전창환 LH 내포사업단장은 "이번에 공급하는 단독주택용지는 개발계획 변경 등으로 공급이 보류된 필지로, 매수자가 큰 부담 없이 양질의 단독택지를 구입할 좋은 기회다."며 "앞서 공급한 내포신도시 단독주택용지가 모두 매각된 만큼 이번에도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종진 기자 pjj2738@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