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서산 팔봉산 감자축제 오는 23일 ‘개막’

기사승인 2018.06.14  22:38:44

공유
default_news_ad1

- 감자를 주제로 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공연 이틀간 이어져
5~10㎏의 씨알 굵은 감자를 직접 캐 가는 감자캐기 체험도 인기

 
 
▲ 지난해 열린 충남 서산의 '팔봉산 감자축제' 모습

(서산=국제뉴스) 최병민 기자 = 충남 서산 팔봉산 기슭에서 가로림만 해풍과 솔향을 머금고 자란 포슬포슬하고 맛좋은 감자를 맛볼 수 있는 축제가 펼쳐진다.

서산시는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양일간 팔봉산 양길리에 위치한 주차장에서 팔봉산감자축제추진위원회 주관으로 ‘서산 팔봉산 감자축제’가 개최된다고 14일 밝혔다.

2002년 처음 열려 올해로 17회를 맞는 서산 팔봉산 감자축제는 지역 주민이 합심해 수 만 명이 찾는 서산지역의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해 눈길을 끈다. 

이 기간 동안 방문객들의 눈과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팔봉산 감자를 주제로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과 공연 등이 진행된다.

특히 감자 캐기 체험은 매년 방문객들이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로 많은 인기를 있는 프로그램이다.

1인당 8천원에서 1만 5천원의 참가비만 내면 5~10㎏의 씨알 굵은 감자를 직접 캐 갈 수 있어 수확의 기쁨까지 느낄 수 있기 때문.

아울러 맨손 물고기잡기 체험을 비롯해 감자로 만든 파스타, 핫도그, 전 등을 맛볼 수 있는 시식회가 마련된다.

노래 경연대회, 감자 길게 깎기, 감자 무게달기 등의 경연대회와 마술 및 악기연주 및 초청가수 공연도 축제 분위기를 한껏 띄울 전망이다.

팔봉산 감자를 비롯해 양파, 마늘 등 지역 농민들이 준비한 농특산물을 시중가보다 싸게 구입할 수 있는 농특산물 즉석경매도 방문객들의 많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장동식 추진위원장은 “팔봉산 감자축제가 입소문을 타고 전국적으로 알려지면서 매년 관광객이 늘고 있다”며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다 갈수 있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준비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 팔봉산감자는 감자축제의 성공적 개최와 특허청의 지리적 표시 단체표장 등록 등으로 코리아 탑 브랜드 대상을 4년 연속으로 수상하는 등 유명세를 타고 있다.

 

최병민 기자 mbc4645@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