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강원 고성군, 군유지 활용 태양광발전시설 설치 변경

기사승인 2018.07.12  08:10:57

공유
default_news_ad1

(고성=국제뉴스) 최옥현 기자 = 고성군이 지역업체 및 주민의 사업 참여에 따른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태양광발전시설을 당초 송정리에서 흘리로 변경 추진한다.

당초 설치하려던 송정리는 한전의 배전선로용량 부족으 선로증설사업이 완료된 이후 상업발전이 가능한점 등 들어 설치계획을 변경했다.

흘리 지역은 분산전원 연계 여유용량이 3,000KW로 타 후보지에 비해 월등히 높아 건설 후 즉시 상업발전이 가능하고, 1977년 조림한 낙엽송이 농작물 재배에 피해를 준다는 민원이 제기되어 지난 2015년 낙엽송 1만 5,900그루를 벌채하여 현재 수목이 미존재함으로 산림훼손이 적다고 평가 되었다.

이에 따라 고성군에서는 7월중 주민설명회를 통해 사업의 취지 등을 설명하고 이해를 구할 계획이다. 이사업은 15억원을 들여 태양광발전설비 745.2KW를 생산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군유지중 활용 가능성이 낮은 임야 등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하여 사회기반시설(신재생에너지) 확충 및 세수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최옥현 기자 ogep@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