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동주대, 교학처 S1사업팀 특성화 성과 극대화 워크샵

기사승인 2018.07.13  13:04:21

공유
default_news_ad1

- 대학기본역량진단 자율개선대학 선정, 주목받는 서부산 중심 대학으로 자리매김

 
 
▲ 2018학년도 SCK 특성화 S1사업 성과 극대화를 위한 교학처 워크숍 및 벤치마킹 모습/제공=동주대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동주대학교(총장 김영탁)는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SCK)의 성과 극대화를 위해 교학처와 S1사업팀의 워크샵을 12일부터 13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교학처 소속 교직원들과 S1사업팀원들의 직무역량강화와 '에코(ECHO) 4S를 통한 동남권 보건·교육산업 분야 핵심 직업인 양성'이라는 동주대 특성화 사업 성과를 정리하고, 차후 발전 방안 모색을 위해 거제대학교를 상호 방문하는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동주대의 특성화 사업은 '학생 중심·취업 중심 교육으로 보건·교육산업 창조적 직업인 키운다'는 슬로건으로 2014년부터 5년째 진행되고 있으며, 간호과·물리치료과 등 자연과학계열 9개 학과, 부사관과·사회복지과 등 인문사회계열 5개 학과, 의료공학과(공학계열) 등이 참여하고 있다.

동주대 특성화 사업의 에코(ECHO) 4S는 동주대가 지향하는 교육과정의 핵심이다.

E(Education, 현장 중심 교육 시스템 구축), C(Creativity, 창조적 직업인 교육), H(Hub-campus, 지역사회 거점대학 확립), O(Occupation, 산업 핵심 직업인 배출)의 머리말을 의미한다.

재학생과 산업현장의 요구를 반영하기 위해 산업체 만족도 조사 결과에 기반한 교육과정과 교육환경을 마련하고, 이를 통해 졸업생의 성공적인 산업현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취업 후에도 지속적으로 재교육하기 위해 피드백을 계속하겠다는 것이 에코(ECHO)의 가치이다.

동주대 특성화사업팀의 S1팀장 겸 교학처장 김소희 교수(외식조리제과계열)는 "동주대 특성화 사업은 네 개의 전략팀(4 Strategy)으로 운영돼 왔으며,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 교육과정을 강화하는 S1팀, 이를 통해 교육의 현장성을 높여 취업 역량을 강화하며, S2팀, 더 나아가 산학협력 중심의 허브 캠퍼스를 구축하고, S3팀과 종합적으로 학생들의 진로를 개발하는 S4팀으로 사업이 진행돼 왔다"며 "이제 사업의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면서 사업성과의 극대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동주대는 교육부 특성화전문대학 육성사업(SCK)을 바탕으로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전문대학(LINC+)육성사업과 함께 대학기본역량진단에서 1단계 자율개선대학으로 예비선정, 통과되면서 정부교육정책, 경제산업동향, 사회 및 기술변화에 적극 대응하는 동주대는 최근 들어 주목받는 대학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옥빈 기자 obkim5153@naver.com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