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박환희, 아들은 바스코가? '양육과 우울증에 대한 솔직 고백'

기사승인 2018.09.09  09:42:41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박환희 SNS

배우 박환희가 자신의 SNS를 통해 7살 아들을 공개했다. 그의 "삶의 원동력"이었다.

박환희는 지난 2011년 래퍼 바스코와 2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하지만 결혼 1년 3개월여 만에 성격 차를 이유로 헤어졌고, 당시 아들은 바스코가 맡아서 키웠다.

이에 대해 바스코는 TV리포트와 인터뷰에서 "2~3년 전 이혼을 하고 우울증을 겪었고, 굉장히 힘들었는데 제가 도와주던 친구들에게도 연락 한 통 없었다. 사랑에 대한 실연, 우정에 대한 실연을 동시에 겪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이기적으로 살아야겠더라. 독해지니까 우울증이 사라졌지만, 시간이 지나고 ‘이게 아니구나’ 생각했다. 그때 스스로 정신과를 찾아가 상담을 받았고 긍정의 힘이 더 강하다는 걸 배웠고 지금 모습이 완성됐다"고 전했다.

한편 바스코는 지난 2015년 5월부터 지난 5월까지 세 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피운 혐의를 받았다. 반면 박환희는 2016년 김은숙 작가의 KBS 2TV '태양의 후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발돋움했다. 이후 '질투의 화신', '왕은 사랑한다', '너도 인간이니' 등에 출연했다.

 

정한샘 기자 jungh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