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ad76

김성태 "국민혈세 북한에 갖다 줄 궁리만 하는 문 정부"

기사승인 2018.09.14  13:49:35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박보검 기자

  (서울=국제뉴스) 박보검 기자 =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고용지표 악화와 관련한 청와대의 '경제의 체질이 바뀌면서 수반되는 통증의 성격도 있다'는 견해에 대해 "판문점선언도 좋고 남북화해도 좋지만, 국민 통증부터 치유하는 것이 시급하다"고 말하며 "실업자 수는 IMF체제 이후 최대로 늘어났는데 정부는 수십조원의 천문학적인 국민 혈세를 판문점선언 이행 목적으로 북한에 가져다줄 궁리만 하고 있다"고 비판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박보검 기자 guk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73
ad78
ad48
ad47
ad56
ad53
ad77
ad68

최신기사

ad69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ad70

포토

1 2 3
set_P1
ad7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ad72
default_bottom
#top